본비바정, 본비바주, 본비바플러스에 대해 국내 영업 마케팅 독점 진행

[메디칼업저버 손형민 기자] 제일약품(대표 성석제)은 골다공증 치료제 ‘본비바(성분명 이반드론산)·본비바플러스(성분명 이반드론산∙콜레칼시페롤)’를 국내 독점 공급한다고 8일 밝혔다.

회사 측은 영국계 제약사 파마노비아(Pharmanovia)와 본비바에 대한 국내 독점 판매 계약을 체결하고, 국내 상급종합병원을 비롯한 병∙의원에서 본비바의 영업 및 마케팅 활동을 본격적으로 펼치고 있다.

본비바는 비스포스포네이트(BP) 계열 이반드론산나트륨(ibandronate)성분의 파골세포(Osteoclast)를 억제함으로써 골흡수와 골전환(turnover)를 억제하는 기전을 갖고 있다. 이는 골소실과 골절의 위험을 감소시키는 효과가 있어 폐경 후 여성의 골다공증 치료를 위해 꾸준히 사용되고 있다. 

본비바는 월 1회 경구 복용하는 본비바정과 3개월에 한번 주사하는 ‘본비바주’, 이반드로네이트와 비타민D(콜레칼시페롤) 복합제인 ‘본비바플러스정’ 세 가지의 제품군을 갖고 있어 환자의 성향 및 선호에 따라 선택적 치료가 가능하다.

제일약품은 "본비바와 본비바플러스 단독 판권 체결을 통해 골다공증 치료제 포트폴리오를 선보이게 돼 기쁘다”며 “오랜 영업 노하우를 바탕으로 환자들에게 더 많은 치료 옵션을 제공하는 한편, 골다공증 치료제 시장 내 입지를 더욱 견고히 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”이라고 말했다. 

저작권자 © 메디칼업저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